‘전참시’ 패션지 표지모델 된 이영자, 걸크러시 ‘폭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전지적 참견 시점’/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의 이영자가 표지 모델 준비에 나선다.

오는 8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32회에서는 ‘모델퀸’으로 대 변신한 이영자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영자가 모든 이의 눈길을 사로잡는 포즈들을 취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는 패션 잡지 표지 촬영에 나선 이영자가 화보 주제 ‘걸크러쉬’에 어울리는 포즈들을 연습하고 있는 것.

공개된 사진 속 이영자는 강렬한 포즈들을 선보이고 있다. 매니저는 자신의 뒤에서 펼쳐지는 이영자의 연습 현장을 곁눈질로 훔쳐보며 웃음을 빵 터뜨렸다고 한다.

이영자는 자신이 표지 모델이 됐다는 사실에 “진짜 내가 정말 표지 모델을 해요?”라고 매니저에게 재차 물었다. 이에 매니저는 이영자가 배우 이영애, 신민아, 수지가 거쳐 간 잡지의 표지 모델이 됐다고 전해 그녀를 한껏 기쁘게 했다고 한다.

마지막으로 이제껏 볼 수 없었던 화려한 모습으로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는 이영자의 모습이 공개됐다. 걸크러쉬가 폭발하는 이영자의 포즈 퍼레이드는 오는 8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