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이트2’ 박상혁 CP, “홍수현 합류, 고민 많았으나 최종 결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서울메이트2’를 연출한 박상혁 CP./조준원 기자 wizard333@

tvN ‘서울메이트2’를 연출한 박상혁 CP가 배우 홍수현의 합류에 대해 “고민은 많았다”고 밝혔다.

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tvN 예능 ‘서울메이트2’ 제작발표회에서였다. 홍수현은 ‘서울메이트2’에 새롭게 합류했다.

앞서 홍수현은 연인 마이크로닷과 연락이 되는지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홍수현이 “혹시라도 서울메이트 측에 조금이라도 폐가 될까봐 많이 조심스럽고 걱정스럽다 양해 부탁드린다”라고만 한 후 마이크를 내려놓자, 두 번째 동일한 질문이 이어졌다.

이에 홍수현은 “그 부분에 대해서는 사실 제가 말씀드릴 입장은 없는 것 같다. 특히 이 자리에서는 그런 것 같다. 죄송하다”고 했다.

박 CP는 “홍수현 씨하고는 예전에 같이 리얼리티 프로그램 ‘룸메이트’를 같이 한 인연이 있다. 그래서 섭외했다”며 “녹화는 지난 10월 말 정도에 빨리 마쳤다. (마이크로닷과 관련한 우려를) 저희도 고민했다. 그러나 홍수현 씨는 프로그램에 관련된 분들이나 메이트들에게 어떤 피해도 가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의미에서 이렇게 말한 것”이라고 거들어 설명했다.

‘서울메이트2’는 오는 10일 오후 8시 10분에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