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리’ 유재석, 야심찬 면 요리 ‘고참계티’ 개발…짜파구리 이을 ‘유행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미추리 8-1000’/사진제공=SBS

SBS ‘미추리 8-1000′(이하 미추리)의 유재석이 짜장라면을 활용한 新메뉴 ‘고참계티’를 선보인다. 오는 7일 오후 11시 20분 방송에서다.

최근 녹화에서 유재석과 김상호는 저녁 식사 시간이 되자 짜장라면을 끓이기 위해 불 피우기에 나섰다. 그런데 예상치 못한 강한 화력에 당황하기 시작했고, 결국 허둥지둥하는 모습을 보여 험난한 저녁 식사 준비가 될 것을 예고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유재석은 멤버들을 위해 챙겨온 고추 참치를 활용해 ‘고참계티’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고참계티는 고추 참치, 계란, 짜장라면을 조합한 음식으로 ‘면 마니아’ 유재석의 야심찬 면 요리. ‘고참계티’를 맛본 멤버들은 “신선한 조합” “처음엔 이상할 것 같았지만 맛있다”라며 극찬했다.

만찬 후에는 멤버들이 ‘힌트 도구 획득 게임’을 통해 얻은 힌트를 활용해 ‘천만 원’의 행방을 찾아 나섰다. 멤버들은 앞서 ‘천만 원’을 추적해본 노하우를 한껏 발산하며 맹활약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