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슈퍼스타’부터 ‘더 몬스터’까지…데뷔 동시에 러브콜 쇄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문. 사진제공=밀리언마켓

신인 MOON(문)의 소속사 밀리언마켓이 6일 “최근 지난 10월 데뷔 신고식을 마친 MOON(문)을 향한 연말 공연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MOON(문)은 오는 7일 예술, 음악, 랩, 댄스와 농구가 조화를 이루는 에어포스1 36주년 기념 행사 ‘배틀포스서울’의 애프터 파티에 초청돼 신곡 외에 다양한 곡을 보여준다. 이를 시작으로 9일에는 Mnet 힙합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777’의 모든 프로듀서팀과 출연자가 총출동하는 ‘슈퍼스타:THE ORIGINAL’ 서울 콘서트에서 오프닝을 장식한다.

23일에는 매회 화려한 라인업을 뽐내는 힙합 콘서트로 자리잡은 ‘더 몬스터 페스티벌’에 출격해 지코, 크러쉬, 페노메코, 사이먼도미닉, 더콰이엇을 비롯한 앰비션뮤직, 메킷레인, 하이어뮤직, MBA 등의 힙합 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예정이다.

MOON(문)은 지난 10월 31일 첫 번째 디지털 싱글 ‘밀리언(MILLION) (Feat. Dok2)’ 음원을 공개하며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었다.

식케이, 방달, 구스범스, 스테이튠, Ph-1, 펀치넬로, 종업(B.A.P), 혁(VIXX) 등 유명 래퍼 및 아이돌 멤버들도 SNS를 통해 MOON(문)의 데뷔 앨범 홍보를 자처했다.

밀리언마켓은 “MOON(문)은 올해 예정된 일정들을 순차적으로 해내며 다양한 공연을 통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