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美 빌보드 이머징 아티스트 차트 첫 1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NCT127.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지난 4일 미국 빌보드 이머징 아티스트 차트 1위에 올랐다.

이머징 아티스트 차트는 매주 빌보드 ‘핫 100’‘빌보드 200’‘소셜 50’ 등 여러 차트들의 수치는 물론, 앨범 및 곡 판매량, 라디오 송출 횟수, 스트리밍 등 음악 소비를 바탕으로 새롭게 떠오르는 아티스트를 발표하는 차트다.

지난 5월 NCT가 K팝 가수 최초로 1위를 차지하는 쾌거를 거둔 데 이어 이번에는 NCT의 서울팀 NCT 127이 1위에 등극해 눈길을 끌고 있다.

더불어 NCT 127은 소셜 미디어 내 데이터를 기반으로 가장 인기 있는 아티스트를 선정하는 빌보드 ‘소셜 50’ 차트에서 2위를 기록함은 물론, 아티스트의 인지도를 다방면에서 분석하는 메인 차트 ‘아티스트 100’에서도 56위에 랭크된 적이 있다.

NCT 127은 10월 출시한 정규 1집 ‘NCT #127 Regular-Irregular’(엔시티 #127 레귤러-이레귤러)로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86위를 차지하는 등 좋은 성과를 거뒀던 터라 앞으로의 활약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NCT 127은 신곡 ‘Simon Says’(사이먼 세이즈)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