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은, 영화 ‘폐교’로 첫 스크린 데뷔…천이슬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안상은/사진제공=BK컴퍼니

배우 안상은이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폐교’(이진한 감독)로 스크린에 데뷔한다.

‘폐교’는 오랜만에 재회한 고등학교 동창들이 의문의 폐교에서 갑작스러운 사고를 당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과거 숨겨졌던 동창들의 비밀이 드러나면서 오싹한 미스터리가 펼쳐지는 스릴러 영화.

극중 안상은은 유라(천이슬)의 동창이자 꾸밈없이 솔직하고 당찬 혜진을 연기한다. 폐교에서 일어나는 사건들의 중심에서 극을 이끌어가며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일 예정.

그동안 뮤지컬 ‘앤ANNE’ ‘복순이 할배’ ‘베어 더 뮤지컬’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내공들 다져온 안상은의 첫 스크린 데뷔에 기대가 모아진다.

안상은은 현재 절찬 공연중인 ‘앤ANNE’에 이어 스크린을 통해 활동을 이어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