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치킨’ 주우재, 사연 담긴 공허한 눈빛…노숙자 스웨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최고의 치킨’/사진제공= iHQ

MBN ‘최고의 치킨’(극본 박찬영, 조아영 연출 이승훈)에서 주우재가 노숙자로 변신한다.

내년 1월 2일 방송 예정인 ‘최고의 치킨’은 치킨집 운영이 꿈인 대기업 사원 ‘박최고’(박선호)와 할아버지에게서 이어받은 목욕탕에 은둔하는 웹툰 작가 지망생 ‘서보아’(김소혜)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극 중 주우재는 한때 촉망받던 요리사였지만 지금은 노숙자 신세가 된 앤드류 강을 연기한다.

노숙자 앤드류 강을 남달리 소화하고 있는 주우재의 스틸도 공개됐다. 사진 속 꾀죄죄한 얼굴은 현재 그의 상황을 적나라하게 나타내고 있다. 벙거지 모자 속에 감춰진 공허한 눈빛은 그에게 어떤 사연이 있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최고의 치킨’은 내년 1월 2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