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세, tvN ‘진심이 닿다’ 출연 확정…로펌 대표 변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오정세. 사진제공=프레인TPC

배우 오정세가 2019년 상반기에 방송되는 tvN 새 드라마 ‘진심이 닿다’에 출연한다.

‘진심이 닿다’는 잘 나가는 변호사와 그의 비서로 위장 취업한 한류 스타의 법정 로맨스를 그린 이야기로, 동명의 웹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tvN ‘식샤를 합시다’‘이번 생은 처음이라’‘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낸 박준화 PD가 연출을 맡아 내년 상반기 기대작으로 손꼽힌다.

오정세는 극 중 대형 로펌 ‘올웨이즈’의 대표 ‘연준규’ 역을 맡았다. 변호사로 함께 출연하는 이동욱, 심형탁 등과 믿고 보는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오정세는 이들이 모두 소속된 로펌의 대표답게 여유 넘치고 유쾌한 카리스마를 발산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 동안 오정세는 수많은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하며 천의 얼굴을 선보여왔다. 영화 ‘스윙키즈’로 이미 올겨울 충무로를 예열시킨 오정세는 드라마 ‘진심이 닿다’를 통해 2019년에도 열일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