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2018 KPMA 참석 확정…본상 등 4개 부문 후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워너원. 사진제공=스윙엔터테인먼트

그룹 워너원이 오는 20일 개최되는 ‘제1회 대한민국대중음악시상식(이하 2018 KPMA)’에 참석한다.

지난 11월 27일 KPMA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워너원은 본상, 인기상, 가수상, 음원상 등에 후보로 올랐다.

올해 말 공식 해산이 예정돼 있는 워너원은 2017년 8월 7일 데뷔해 앨범 판매 밀리언 셀러를 기록했다. 11월 19일에는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 정규앨범 ‘1¹¹=1(POWER OF DESTINY)’를 발표하고 컴백했다.

2018 KPMA 입장권은 6일 오전 11시 예매사이트 ‘라이프스타일 힐팩’을 통해 판매한다. 티켓은 좌석 구분없이 9,900원에 1인 1매 제한으로 예매 가능하며, 예매 당일은 PC에서만 구매 할 수 있다.

올해 처음 열리는 2018 KPMA는 대한가수협회·한국연예제작자협회·한국음반산업협회 등 대중음악 관련 단체가 공동 주최하는 시상식이다. 20일 저녁 7시 ‘2018KPMA’(Korea Popular Music Awards)이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20일 저녁 5시에 시작되는 레드 카펫부터 올레tv모바일에서 생중계되며, 현재 활발한 온라인 투표가 펼쳐지는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