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100’ 이상벽 “만취해서 송해 선생님 등에 업혀 실려왔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1대100’ 이상벽/ 사진제공=KBS

애주가 이상벽이 KBS2 퀴즈 프로그램 ‘1대 100’에 출연해 남다른 술 사랑 때문에 생긴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오늘(4일) 방송되는 ‘1대 100’에서 이상벽은 송해와의 술자리에서 생긴 일화를 털어놨다.

이상벽은 “과거에 제가 송해 선생님하고 저녁 11시부터 새벽 3~4시까지 술을 마셨다. 거기까지는 기억이 난다”며 “다음날 아침에 옷을 그대로 입은 채 호텔에서 일어났다”며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이상벽은 “기억이 나지 않아 호텔 프론트에 전화해서 물어보니 직원 분이 ‘처음에 착시 현상인줄 알았다. 당연히 이상벽 선생님이 송해 선생님을 업고 올 줄 알았는데, 송해 선생님이 이상벽 선생님을 업고 올라왔다’고 전해주더라. 그 정도로 험하게 술을 먹던 시절이 있었다”고 말해 100인들을 폭소케 했다.

이상벽과 이지연 부녀가 도전한 ‘1 대 100’은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