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스트리트’ 정소민, 첫 라디오 DJ 데뷔…’일억별’ 서은수∙권수현 지원사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파워FM ‘영스트리트’/사진제공=SBS 파워FM

배우 정소민이 라디오 DJ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SBS 파워FM(107.7Mhz) ‘영스트리트’의 새로운 DJ로 발탁된 정소민은 지난 3일 청취자들과 첫인사를 나눴다.

이날 정소민은 “언젠가 라디오 DJ를 해보고 싶다고 생각해왔는데 그 꿈이 이뤄졌다”며 “어떤 DJ가 되겠다는 생각은 하지 않았다. ‘영스’(‘영스트리트’) 가족들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그 답을 찾아가겠다”고 인사했다.

청취자들은 “따뜻한 시간이다” “쏨디 파이팅” 등의 메시지를 보내며 새 DJ 정소민을 환영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에서 같이 호흡을 맞춘 서은수, 권수현이 출연해 정소민의 라디오 데뷔를 축하했다. 정소민은 생방송 후 개인 인스타그램에 두 사람과 함께한 다정한 인증샷을 공개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정소민의 영스트리트’는 매일 오후 8시 SBS 파워FM(107.7Mhz)과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들을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