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후속곡 ‘너만 보인다’ 활동 돌입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 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가 4일 방송되는 SBS MTV ‘더쇼’를 통해 ‘지니(Genie)’에 이어 ‘너만 보인다’로 후속곡 활동에 시동을 건다.

‘너만 보인다’는 골든차일드의 청량함과 풋풋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곡이다.

골든차일드는 미니 3집 ‘위시(WISH)’의 타이틀곡 ‘지니’를 통해 소원을 이루어주는 소년들의 매력을 뽐냈다. 이어 후속곡 ‘너만 보인다’로 쉴 틈 없는 행보를 보이며 골든차일드만의 청량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