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이 측 “지속적인 악플, 간과할 수 없는 수준…법적 대응할 것”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유이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유이가 악플러에 강경대응을 펼친다.

유이 소속사 열음엔테터인먼트는 3일 “유이를 향한 악의적인 비판과 허위사실 유포인신공격성 및 명예훼손 게시물과 악성 댓글 사례 등에 대해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그 동안 유이를 향해 지속적으로 행해진 악의적인 행태에 대해 꾸준히 문제의식을 가지고 있었음에도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받는 배우이기에 일정 부분 감수해야 할 몫이라고 생각해 대응을 자제해 왔다”며 “그러나 도를 넘는 수위와 반복적인 게시로 오랜 시간 고통을 받았고더 이상 간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 소속 배우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기 위해 악의적인 비방의 게시글과 댓글허위사실에 기반한 명예훼손성 게시물 등과 관련하여 법적인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유이는 KBS2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씩씩하고 사랑스러운 김도란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 이하 열음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배우 유이의 소속사 열음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배우 유이를 향한 악의적인 비판과 허위사실 유포인신공격성 및 명예훼손 게시물과 악성 댓글 사례 등에 대해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알립니다.

그 동안 유이를 향해 지속적으로 행해진 악의적인 행태에 대해 꾸준히 문제의식을 가지고 있었음에도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받는 배우이기에 일정 부분 감수해야 할 몫이라고 생각해 대응을 자제해 왔습니다.

그러나 도를 넘는 수위와 반복적인 게시로 오랜 시간 고통을 받았고더 이상 간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했습니다이에 당사는 소속 배우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기 위해 악의적인 비방의 게시글과 댓글허위사실에 기반한 명예훼손성 게시물 등과 관련하여 법적인 대응을 할 방침입니다.

당사는 배우 유이를 향한 팬 분들의 많은 관심과 한결같은 사랑에 늘 감사하고 있으며앞으로도 유이가 더 좋은 모습으로 대중과 마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