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2년 연속 ‘2018 MAMA’ 홍콩 호스트로 나선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송중기/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배우 송중기가 오는 14일 홍콩에서 개최되는 ‘2018 MAMA in HONG KONG’에 지난해 이어 호스트로 나선다.

앞서 ‘2018 MAMA PREMIERE in KOREA’의 호스트 정해인과 ‘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의 호스트 박보검의 출연 소식이 알려졌다. 이 가운데 송중기가 2년 연속 ‘MAMA in HONG KONG’의 호스트로 확정돼 ‘2018 MAMA’ 3개 지역의 초호화 호스트 라인업이 모두 결정됐다.

송중기는 지난해 매끄러운 진행은 물론 능숙한 영어 실력으로 팬들과 소통하며 홍콩 MAMA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글로벌 팬들의 관심이 쏠린 ‘2018 MAMA in HONG KONG’의 호스트로서 올해도 아시아 최고의 음악 축제를 더욱 빛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명실상부 아시아권 최고 한류스타로 자리매김한 송중기는 화제의 기대작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출연을 앞두고 있다. 내년 방송에 앞서 ‘2018 MAMA in HONG KONG’으로 오랜만에 팬들 앞에 나서게 된 만큼, 송중기의 등장은 국내는 물론 전 세계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전망이다.

‘2018 MAMA’는 오는 1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를 시작으로,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 14일 홍콩 AWE(아시아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전 세계 음악 팬들을 찾아간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