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내년 1월 단독 콘서트 개최…5일 팬클럽 선예매 시작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에이핑크 콘서트 포스터/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Apink)가 단독 콘서트 개최 일자를 확정했다. 에이핑크는 콘서트로 2019년 활동의 화려한 포문을 연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3일 오전 에이핑크 팬카페 및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단독 콘서트 ‘2019 PINK COLLECTION : RED & WHITE(핑크 컬렉션 : 레드&화이트)’의 티켓 판매 공지문과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에이핑크의 다섯 번째 단독 콘서트가 내년 1월 5일, 6일 서울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다. 오는 5일 팬클럽 선예매, 7일 일반예매가 진행될 예정이다.

더불어 강렬한 레드 빛깔의 포스터가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았다. ‘RED’와 ‘WHITE’라는 두 가지 상반된 컬러를 활용해 에이핑크만의 색깔을 표현한 콘서트 소개 문구가 눈길을 끌었다. 공지문에는 ‘지금까지와는 완벽히 다른 새로운 모습, 강렬한 레드’ ‘데뷔부터 지금까지 사랑 받아온 화사한 화이트’ ‘그리고 레드와 화이트가 만나 만들어내는 에이핑크만의 색깔’이라는 글귀가 쓰여있다. 이처럼 색다른 콘셉트를 예고하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소속사 관계자는 “에이핑크가 팬들을 위해 콘서트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에이핑크만의 색깔을 담아 다채롭고 풍성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에이핑크는 국내에서만 5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며 걸그룹 중에서도 막강한 티켓파워를 자랑하고 있다. 앞서 4번의 콘서트는 전석 매진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