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요원, 홍콩에 뜬다… ‘2018 MAMA’ 출연 확정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이요원/ 사진제공=매니지먼트 구

배우 이요원이 아시아 최고의 음악 축제 ‘2018 MAMA(Mnet Asian Music Awards)’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는 3일 “이요원이 14일 홍콩 AWE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MAMA’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MAMA’는 CJ ENM이 주최하는 글로벌 음악 시상식으로 올해 10회 째를 맞았다. 지난해 베트남, 일본, 홍콩에 이어 올해에는 한국, 일본, 홍콩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이요원은 14일 홍콩에서 열리는 MAMA에 참석할 예정이다. 국내는 물론 일본, 중국, 홍콩, 대만 등 전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이요원의 MAMA 참석 소식으로 현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과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최근 MBC 새 드라마 ‘이몽’에 출연 소식을 전한 이요원은 낮에는 외과의사, 밤에는 독립군 밀정이라는 두 얼굴을 가진 주인공 ‘이영진’ 역할을 맡아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작품마다 대체 불가 매력과 섬세한 감정 연기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켜왔던 이요원이 이번 작품을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증폭되고 있다.

‘2018 MAMA’는 12월 10일 한국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를 시작으로, 12월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Saitama Super Arena), 12월 14일 홍콩 AWE(Asia World-Expo Arena, 아시아 월드엑스포 아레나)로 이어지며 전 세계 음악 팬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