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사유리, 김종국에 매력 어필 “엉덩이 귀엽다, 쭉쭉빵빵”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사유리가 김종국에 대한 흑심을 드러냈다.

2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국의 새 집에 이상민과 사유리가 방문했다.

이날 사유리는 김종국의 집을 깜짝 방문했다. 이상민은 “사유리가 너를 너무 좋아한다”고 말했다. 사유리는 손으로 하트를 만들며 “너무 좋아”라고 팬심을 고백했다.

이상민과 사유리를 보던 김종국은 “우리가 방송에서 재미로 좀 그런 게 있었다”고 해명하면서 ” “두 사람이 있으니까 호칭을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상민은 “우리 아무 사이 아니다”라고 발끈했다.

하지만 사유리는 “내가 종국 오빠를 좋아할 때 상민오빠가 너무 질투했다”고 폭로했다. 김종국의 집을 둘러보던 사유리는 “홍진영 어딨어?”라고 엉뚱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이상민은 운동을 열심히 하는 사유리에게 “너는 왜 운동할 때 사진을 똑같이 원하는 부분만 찍어서 SNS에 올리냐”고 물었다. 김종국이 궁금해하자 사유리는 “엉덩이만 올린다. 엉덩이가 되게 귀엽다. 쭉쭉빵빵”이라고 자랑해 폭소를 유발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