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론 뮤직 어워드’ 아이콘 “작은 찻잔에 바다를 담으려고 했더니 아무것도 안 남았다” 감동 소감

[텐아시아=우빈 기자]

‘2018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올해의 베스트송으로 대상을 차지한 그룹 아이콘 / 사진제공=카카오

그룹 아이콘이 대상에 해당되는베스트송 주인공이 됐다.

카카오가 운영하는 뮤직플랫폼 멜론의 ‘카카오와 함께하는 2018 멜론뮤직어워드’가 지난 1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렸다.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 및 2만여명의 팬들이 공연장을 가득 채웠다.

이날 영예의 대상인 베스트송상, 앨범상, 올해의 레코드, 아티스트상은 각각 아이콘 ,방탄소년단, 워너원에게 돌아갔다. 방탄소년단은 앨범상에 이어 아티스트상까지 대상 중 2개를 석권했다.

베스트상 수상자인 아이콘은 “안녕하세요베스트송상을 부른 아이콘입니다라고 소개하며 “제일 사랑하고 미안하지만 따로 연락을 할 수 없는 아이코닉에게는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겠습니다저희가 아까도 말했다시피 기적같은 상과 말도 안 되는 상을 받게 된 것은 아이코닉 덕인 것이 분명하고요파도가 치는 아이콘에게 조건없이 이유없이 방파제 역할을 해준 아이코닉에게 미안하고 고맙다는 말을 전합니다”라고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저희 아이콘은 작은 찻잔에 바다를 담으려고 했습니다그러다 보니 흘러 넘쳐 아무것도 남지 않게 되더라고요작은 찻잔에 차를 잘 우려내서 작은 담소 나눌 수 있는 그런 그룹이 되려고 합니다이상은 저희 손에 받았지만 음악을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저희를 사랑해주는 아이코닉에게 받칩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2018 멜론뮤직어워드는 시작과 동시에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단을 차지할 만큼 큰 화제를 모았다. 10주년답게 단독 콘서트를 방불케하는 스페셜 퍼포먼스와 공연들로 가득 채워졌다특히댄스/힙합발라드, R&B/SOUL, 트로트 등 각 장르를 대표하는 아티스트들이 펼친 무대는 공연장을 감동과 함성으로 가득 채웠다.

전 세계 음악팬들을 사로잡은 무대 외에도 멜론뮤직어워드는 국내 최대 음악사이트 멜론(melon)의 이용 데이터와 팬들의 투표를 통해 1년간 많은 사랑을 받아온 아티스트와 곡을 선정해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특히 올해는 카카오톡 멜론 챗봇 로니를 통해 카카오 핫스타상을 선정하는 등 문화와 기술을 결합한 새로운 시도로 눈길을 끌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