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멜론 뮤직 어워드’ 워너원 “꿈꿀 수 있게 해준 워너블,이제 우리가 꿈이 되겠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2018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올해의 레코드로 대상을 차지한 그룹 워너원 / 사진제공=카카오

그룹 워너원이 대상에 해당되는 올해의 레코드 주인공이 됐다.

카카오가 운영하는 뮤직플랫폼 멜론의 ‘카카오와 함께하는 2018 멜론뮤직어워드’가 지난 1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렸다.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 및 2만여명의 팬들이 공연장을 가득 채웠다.

이날 영예의 대상인 베스트송상, 앨범상, 올해의 레코드, 아티스트상은 각각 아이콘 ,방탄소년단, 워너원에게 돌아갔다. 방탄소년단은 앨범상에 이어 아티스트상까지 대상 중 2개를 석권했다.

아티스트와 제작자에게 돌아가는 아티스트제작자프로듀서스태프 등 모두가 함께 받는 대상인 올해의 레코드의 주인공은 워너원이었다윤지성은 “저희가 올해의 레코드 상이라는 큰 상을 받게 되었는데요멜론뮤직어워드 10주년에 초대해 주신 것도 감사한데 큰 상 주셔서 감사합니다저희 워너원은 특별하게 국민 프로듀서분들 손에서 태어난 그룹이잖아요 이렇게 저희의 꿈을 이루어주시고 꿈을 꾸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 “저희 워너원을 위해 정말 많은 고생을 해주셨는데요저희 회사 식구들 헤어메이크업스타일작곡 작사가뮤비안무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고 이제 2018년이 얼마 남지 않았는데요 한 해 마무리 잘 하시고 저희 워너원 꿈꿀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고 저희 꿈을 꿀 수 있게 해주신 워너블께 이제 워너원이 꿈이 되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출연한 아티스트들은 화려한 퍼포먼스와 파격적인 음악적 시도로 숨겨진 매력을 선보여 탄성을 자아냈다. 특히 ‘켜줘’ 무대 후 브릿지 영상을 통해 꿈을 이룬 스토리를 전한 워너원은 이어서 ‘Destiny’, ‘봄바람’ 퍼포먼스를 선보였다공연을 통해 팬들에게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풀어내어 팬들의 큰 함성을 받은 워너원은 무대 엔딩에서 워너블 마이 데스티니 리멤버 어스(Wannable my destiny remember us)’ 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