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RBB’로 아이튠즈 종합 17개 지역 1위…美 빌보드 조명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레드벨벳/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

다섯 번째 미니앨범 ‘RBB’(알비비)로 컴백한 레드벨벳(Red Velvet,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이 글로벌한 관심을 얻고 있다.

지난 11월 30일 공개된 레드벨벳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RBB’는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에서 그리스, 스웨덴, 불가리아, 코스타리카, 브루나이, 인도,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홍콩, 대만, 태국, 베트남, 말레이시아, 필리핀, 카자흐스탄, 레바논, 사우디아라비아 등 전 세계 17개 지역 1위를 기록했다.

더불어 타이틀 곡 ‘RBB(Really Bad Boy, 알비비)도 중국 샤미뮤직 한국 음악 차트 1위와 함께 국내 주요 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했다.

또한 미국 유명 매체 빌보드(Billboard), 엔터테인먼트 전문 매거진 피플(PEOPLE) 등 해외 언론도 홈페이지를 통해 레드벨벳의 컴백을 조명하는 기사를 게재했다. 타이틀 곡 ‘RBB’와 뮤직비디오를 상세히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앨범에는 ‘RBB’를 비롯해 다채로운 장르의 총 6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레드벨벳은 오늘(1일) MBC ‘쇼! 음악중심’과 오는 2일 SBS ‘인기가요’ 등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타이틀 곡 ‘RBB (Really Bad Boy)’와 수록곡 ‘Butterflies’(버터플라이즈) 2곡으로 컴백 무대를 꾸민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