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 방송사고”…’전참시’ 박성광, ‘음중’ 생방송 1초 전 영혼 탈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사진제공=MBC

MBC ‘쇼! 음악중심’ 생방송 전 넋이 나간 박성광을 위해 병아리 매니저가 분투한다. 이 모습은 1일 방송될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공개된다.

이날 방송될 ‘전지적 참견 시점’ 31회에서는 ‘쇼! 음악중심’ 스페셜MC에 도전한 박성광의 비하인드 이야기가 펼쳐진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박성광이 입을 틀어막고 충격에 휩싸인 모습이다. 이는 ‘쇼! 음악중심’에 MC로 출연하게 된 박성광이 대본 리딩을 하던 중 같은 부분에서 같은 실수를 되풀이하면서 멘붕에 빠진 모습이다.

특히 박성광은 “방송사고다, 이건!”이라며 마음을 다잡고 다시 연습에 돌입했지만, 거듭된 실수에 자신감이 사라진다.

박성광의 옆에서 목소리 톤부터 대사 체크까지 세심하게 살피던 병아리 매니저는 좌절 모드에 빠진 박성광을 위해 특별 관리에 들어갔다. 함께 대사를 주고받으며 박성광이 실전과 같은 환경에서 연습할 수 있도록 도운 것.

마지막으로 마이크를 들고 긴장한 박성광의 모습이 공개됐다. 과연 병아리 매니저의 특급처방은 효과가 있을까.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