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야 부탁해’ 용준형, “드라마로 만나뵙게 돼 떨려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용준형./사진제공=어라운드 어스

채널A 새 주말드라마 ‘커피야, 부탁해’(연출 박수철, 극본 서보라 이아연)의 용준형이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용준형은 ‘커피야, 부탁해’에서 유명 웹툰 작가 임현우 역을 맡는다. 1일 첫 방송을 앞두고 대본 인증샷과 함께 본방사수 메시지를 남겼다.

용준형은 “오랜만에 드라마로 시청자분들을 만나 뵙게 되어 정말 떨린다”며 “현장에 계신 많은 배우, 스태프들과 한 계절을 고스란히 함께 보내며 즐겁게 촬영했다. 그만큼 모두 애정 어린 눈으로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용준형이 연기하는 임현우는 웹툰 세상에서는 연애 고수이지만 현실에서는 연애 하수인 인물이다. 뛰어난 그림 실력으로 누구보다 전문적이지만, 평소에는 까칠한 매력의 츤데레 캐릭터다.

‘커피야, 부탁해’를 통해 tvN ‘몬스터’ 이후 약 5년 만에 배우로 돌아온 용준형이 어떠한 활약을 보일지 기대된다.

‘커피야, 부탁해’는 마법의 커피를 마신 뒤 미녀가 되어 짝사랑을 이루려는 평범한 웹툰 보조 작가와 사랑 따윈 믿지 않는 훈남 웹툰 작가의 로맨스다. 1일 오후 7시 40분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