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정해인, 박나래와 무지개 라이브 출연 계약?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 MBC

배우 정해인이 MBC ‘나 혼자 산다’에 찾아온다.

오늘(30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와 정해인이 남다른 호흡으로 더빙 실력을 뽐낸다.

최근 녹화에서 박나래는 MBC 창사특집 다큐멘터리 ‘곰’의 예고편 녹음을 위해 더빙실을 방문했다. 먼저 내레이션 하고 있는 정해인을 보고 어쩔 줄 몰라했다. 부끄러움에 차마 다가가지 못하고 수줍게 그를 구경하며 정해인을 향한 무한 애정을 드러낸다.

본격적으로 정해인과 함께 더빙에 도전한 박나래는 능청스러운 연기로 주위의 웃음을 자아냈다. 공개코미디로 다져진 박나래의 무리한(?) 연기에도 정해인은 당황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더빙을 이어갔다는 후문.

또한 제작진에 따르면 정해인은 ‘나 혼자 산다’ 스튜디오에도 방문한다. 무지개 회원들의 최근 근황까지 꿰뚫으며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고 한다. 또 박나래의 얼렁뚱땅(?) 계약에 휘말려 무지개 라이브 출연을 약속했다고 해 궁금증을 모은다.

‘나 혼자 산다’ 제작직은 “모자(母子)와 부부를 넘나들며 다양한 장르를 선보일 두 사람의 환상의 더빙 호흡을 기대해달라”고 했다.

‘나 혼자 산다’는 30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