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애들’ 이창우 PD “안정환, 유재석 처음에는 어려워했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이창우 PD가 30일 오전 서울 상암동 JTBC 빌딩에서 열린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요즘애들’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JTBBC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요즘애들’ 제작진이 30일 오전 서울 상암동 JTBC 빌딩에서 간담회를 진행했다. 행사에는 윤현준 CP와 이창우 PD가 참석했다.

‘요즘애들’은 요즘 어른과 요즘 애들이 만나 특별한 호흡을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요즘 애들이 직접 제작한 영상을 요즘 어른이 보고 그중 궁금한 팀을 만나 특별한 하루를 함께 보내는 과정을 담는다. 개그맨 유재석, 방송인 안정환, 개그우먼 김신영, 레드벨벳 슬기, 모델 한현민, 래퍼 김하온이 출연한다.

이날 이창우 PD는 “유재석 씨와 한현민 씨는 30살 정도 나이 차이가 나는데 불편해하거나 어려워하는 건 없었다”면서 “다만 유재석 씨를 캐스팅하고 안정환 씨를 캐스팅을 했는데 유재석 씨를 좀 어려워하는 느낌이 있었던 것 같다”고 운을 뗐다.

그는 “유재석 씨가 국민 MC기도 하고, 인사 외에는 제대로 말해 본 적도 없어서 이 분과 잘 어울릴 수 있을까, 말을 잘할 수 있을까 막연한 걱정이 있었던 것 같은데 유재석 씨가 워낙 잘 받아주고 서로 의지하다 보니 ‘유재석과 안정환의 케미’가 매력이 됐다. 프로그램의 중요한 포인트가 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요즘애들’은 오는 12월 2일 밤 10시 20분 처음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