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15, 첫 단독 콘서트 매진 기록..”좌석 추가 결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1415 콘서트 포스터. /제공=온더레코드

남성 2인조 그룹 1415가 다음달 16일 서울 서교동 무브홀에서 여는 첫 단독 콘서트 ‘프롬: 엑스(FROM: X)’로 매진을 달성했다.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추가 좌석을 준비하기로 했다.

소속사 온더레코드에 따르면 추가 티켓은 30일 오후 5시 예매처에서 살 수 있다. 앞서 지난 16일 오후 6시 예매를 시작한 뒤 1분 만에 모든 좌석이 동났다.

온더레코드 관계자는 “미처 티켓을 구하지 못한 팬들은 취소표를 기다리는 등 꾸준히 추가 좌석을 희망했고, 불법 암거래까지 발각됐다”며 “공정하고 건강한 팬 문화를 위해 좌석을 추가하기로 했다. 티켓을 구매한 관람객들에게 현장에서 한정판 공연 포스터를 증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7년 4월 데뷔한 1415는 연애 감정을 자신들만의 색깔로 표현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