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사랑 치유기’ 소유진X연정훈X윤종훈, 화기애애 현장 스틸 大방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내 사랑 치유기’/사진제공=MBC

MBC ‘내 사랑 치유기’(극본 원영옥, 연출 김성용)에서 소유진, 연정훈, 윤종훈 등 출연 배우들의 돈독한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내 사랑 치유기’는 착한 딸이자 며느리이자 아내이고 싶은 적이 한 번도 없었던, 그러나 식구들에게 그 한 몸 알뜰히 희생당한, 슈퍼 원더우먼의 명랑 쾌활 분투기다. 

30일 소유진, 연정훈, 윤종훈 등 ‘치유기’ 식구들의 팀워크가 담긴 사진이 공개됐다. 카메라의 온오프와 상관없이 끊이지 않는 웃음과 선후배 간의 끈끈한 우정이 돋보인다.

소유진, 연정훈, 윤종훈은 드라마 전개에 주축을 담당하는 배우들답게 현장에서도 분위기 메이커를 자처하고 있다. 소유진은 촬영이 준비되는 동안 스태프들에게 안부를 묻고 있는 상황. 연정훈은 대기시간에 극 중 캐릭터와는 정반대인 악역 상황극을 펼쳐 보였고 리허설 도중 센스 넘치는 애드리브로 현장 분위기를 달궜다고 한다. 윤종훈은 촬영 중 다양한 표정과 뻔뻔한 대사 전달로 OK사인과 함께 배우, 스태프들의 웃음꽃을 유발하고 있다고.

관록의 명품 배우 반효정, 김창완, 길용우, 정애리, 박준금, 황영희는 남다른 후배 사랑으로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고 있다. 격한 말다툼, 몸싸움 장면 촬영 후에는 흐트러진 머리를 매만져 주거나 껴안아 다독여 주고, 연기에 집중할 수 있게 일일이 눈을 맞춘 채 대사를 주고 받아주는 다정다감 면모로 후배 배우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임강성, 심진화, 소준섭, 권소현, 이도겸, 강다현, 소주연은 열의를 불태우는 ‘젊은 피 군단’으로 활약하고 있다. 시종일관 웃음으로 해피 바이러스를 전파하거나 촬영장에 미리 도착해 선배들의 연기를 보며 촬영을 준비한다고. 한결같은 모습으로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선배들로부터 넘치는 사랑과 관심을 받고 있다는 후문.

‘내 사랑 치유기’ 제작진은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이끌어주는 배우들 덕분에 매회 완성도 높은 드라마가 만들어지고 있다”며 “이러한 열정이 시청자들에게 고스란히 전달될 수 있도록 제작진들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내 사랑 치유기’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