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1 ‘2018 멜론뮤직어워드’, 최종 라인업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카카오와 함께하는 2018 멜론뮤직어워드’. / 제공=카카오

카카오가 운영하는 온라인 음악사이트 멜론이 ‘카카오와 함께하는 2018 멜론뮤직어워드'(이하 2018 멜론뮤직어워드)의 최종 라인업을 공개했다. 오는 12월 1일 오후 7시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펼쳐진다.

앞서 출연 명단에 이름을 올린 마마무·방탄소년단·볼빨간 사춘기·비투비·워너원·에이핑크·블랙핑크·아이콘을 포함해 다양한 가수들이 완성도 높은 공연을 보여줄 예정이다.

멜론 관계자는 30일 “아직 공개되지 않은 가수들이 있다”며 “30일 자정까지 투표가 진행되는 만큼 수상자와 출연자를 미리 예상해보는 것도 방송의 재미를 높이는 방법”이라고 했다.

음악 시상식이지만 방송 대상처럼 화려한 스타들이 대거 등장한다. 올해는 이동욱·이영자·손태영·이상윤·최다니엘·이상엽·남지현·이유비·정소민·박성광 등이 축제에 참여한다.

국내 음악산업의 발전과 더불어 성장해 10회째를 맞은 ‘멜론뮤직어워드’에 대해 알려지지 않은 모든 것이 공개될 예정이다.

‘2018 멜론 뮤직어워드’는 채널 JTBC2, JTBC4와 멜론·원더케이·카카오TV·다음 등을 통해 전 세계 생중계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