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은,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드라마 부문 우수 연기상 수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드라마 ‘미스터션샤인”아는 와이프’에 출연한 배우 이정은.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정은이 지난 28일 여의도 63시티에서 열린 ‘제26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에서 드라마 부문 우수연기상을 품에 안았다.

이정은은 최근 종영된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함안댁 역을 맡아 ‘함블리’라는 새로운 별명까지 탄생시키며 큰 존재감을 발휘했다. 이 밖에도 tvN 드라마 ‘아는 와이프’에서는 갑작스럽게 남편을 잃고 심한 우울증을 앓다가 끝내 치매에 걸린 우진(한지민)의 엄마 역을 맡아 가슴 먹먹한 연기를 선보이며 호평받았다.

이정은은 “올해 제가 운이 좋아서 좋은 작품에서 상대 배우들과 조화롭게 연기를 했다고 주시는 상 같습니다. 그래서 저희 동료들한테 공을 돌리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밝혔다.

올해 26회를 맞이한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은 1992년 시작돼 매년 국내외 음악, TV, 영화, 뮤지컬, 연극 등 각종 문화 연예 부문에서 가장 활약한 아티스트들을 선정해 수상하는 국내 종합예술 시상식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