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도 ‘빚투’…父사기 의혹에 “변제액 지급 완료…법적·도의적 책임 다할 것” (전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마동석,동네사람들

배우 마동석/사진=텐아시아DB

배우 마동석(본명 이동석)도 부친 사기 논란에 휩싸였다.

마동석 소속사 TCOent는 29일 오전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죄송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마동석의 부친 이 모씨가 고교 시절 인연인 있던 김 모씨와 2010년 다시 재회한 후, 평생 모아온 노후자금 약 5억원을 빼돌렸다고 보도했다.

TCOent는 이에 대해 “2010년경 아버지의 사업상 투자 목적으로 받은 금액을 돌려드릴 예정이었으나, 금액의 일부가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어 해당 부분에 대한 재판을 진행했으며, 판결에 의해 변제해야 할 금액을 모두 지급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마동석은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이런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데 대해 다시 한 번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 드린다”며 “이외의 책임이 있다면 마동석은 아들로서 피해를 입으신 분에게 법적, 도의적 책임을 끝까지 다 할 것이며, 소속사 또한 이를 원만히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 이하 마동석 소속사 TCOent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TCOent입니다.
금일 이슈된 마동석 배우 관련 공식 입장을 보내드립니다.
우선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2010년경 아버지의 사업상 투자 목적으로 받은 금액을 돌려드릴 예정이었으나, 금액의 일부가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어 해당 부분에 대한 재판을 진행하였으며, 판결에 의해 변제해야 할 금액을 모두 지급 완료하였음을 마동석 배우의 아버지와 담당 변호사, 그리고 판결문을 통해 확인했습니다.

마동석 배우는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이런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데 대해 다시 한 번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 드립니다.

이외의 책임이 있다면 마동석 배우는 아들로서 피해를 입으신 분에게 법적, 도의적 책임을 끝까지 다 할 것이며, 소속사 또한 이를 원만히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