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발 라이프’ 김기범 “중국서 드라마, 영화 찍으며 시간 보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김기범,두발라이프

배우 김기범이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즈타워에서 열린 SBS플러스 예능 ‘두발 라이프’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멋진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김기범이 SBS Plus 예능 ‘두발 라이프’로 복귀하며 근황을 밝혔다.

29일 오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두발 라이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옥근태 PD와 개그맨 이수근, 배우 유진, 김기범, 황보라, 엄현경이 참석했다.

김기범은 “안 좋은 생각들을 정리하고 싶을 때 집 앞을 자주 걷는다. 평소 걸을 때는 사람들이 안 쳐다봤는데, 촬영 중이니 시선이 집중돼서 어색했다”고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이어 “저는 친한 배우들과 걸었다. 차로만 이동하는 것보다 좋은 사람들과 이런 시간을 가져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활동이 뜸했던 근황을 설명하기도 했다. 김기범은 “새로운 회사를 찾고, 중국에서 드라마와 영화를 찍으며 시간을 보냈다. 어머니와 둘이 사는데, 함께 여행을 다니기도 했다”고 말했다. 또한 “최대한 나를 그대로 보여주고 진실 되게 관찰예능을 하려고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두발 라이프’는 ‘걷는 재미에 빠지다’라는 콘셉트로, 스타들이 친구, 가족, 동료들과 즐겁고 가볍게 걷자는 메시지를 전하는 예능 프로그램. 오는 6일 오후 8시 30분 SBS Plus에서 첫 방송을 시작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