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발 라이프’ 이수근 “학교 다닐 때 집에서 10리를 걸어다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수근,두발라이프

개그맨 이수근이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즈타워에서 열린 SBS플러스 예능 ‘두발 라이프’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이승현 기자 lsh87@

개그맨 이수근이 SBS Plus 예능 ‘두발 라이프’ MC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29일 오전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두발 라이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옥근태 PD와 개그맨 이수근, 배우 유진, 김기범, 황보라, 엄현경이 참석했다.

이수근은 유진과 함께 MC를 맡아 찰진 입담을 선보인다. 이수근은 “국민건강체육증진에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이라고 소개하면서도 “스튜디오는 내 체질”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시청자들이 제가 걷지 않는 이유를 궁금해할 것 같은데, 저는 초등학교 때부터 고등학교 때까지 어떻게 졸업했는지 모를 정도로 집에서 10리를 걸어다녔다”고 설명하며 분위기를 띄웠다. 또한 “웃겨야 한다는 부담감이 없다”며 “스타들의 걷는 일상을 스튜디오에서 보고 있으면 저도 걷고 싶다는 마음이 드는데, 시청자들도 느낄 것”이라고 말했다.

‘두발 라이프’는 ‘걷는 재미에 빠지다’라는 콘셉트로, 스타들이 친구, 가족, 동료들과 즐겁고 가볍게 걷자는 메시지를 전하는 예능 프로그램. 오는 6일 오후 8시 30분 SBS Plus에서 첫 방송을 시작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