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용, ‘AAA’ 신인상 수상 “더 겸손하게 노력할 것”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장기용/사진제공=YG

배우 장기용이 연이은 신인상 수상으로 꽃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장기용은 지난 28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2018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AAA)’에서 배우 부문 신인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지난달 개최된 ‘아시아태평양 스타어워즈(APAN)’에서 생애 첫 신인상을 수상한 이후 또 한번 상을 거머쥔 것.

수상 직후 장기용은 “이렇게 큰 무대에서 좋은 상까지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신인상은 일생에 단 한 번 받을 수 있는데, 더 열심히 잘 하라는 의미에서 주신 것이라 믿는다”며 “앞으로도 더 겸손하게 노력하는 배우가 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장기용은 지난해 KBS2‘고백부부’를 시작으로 올 한해 쉴 틈 없이 달려왔다. tvN ‘나의 아저씨’를 비롯해 첫 주연작인 MBC ‘이리와 안아줘’까지 복잡한 감정선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며 배우로서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장기용은 현재 영화 ‘나쁜녀석들: 더 무비’ 촬영에 열중하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