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걸을까’ god, 산티아고 대장정까지 이틀 남았다…속마음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god. / 제공=JTBC ‘같이 걸을까’

그룹 god의 산티아고 순례길 여정이 이틀 남았다.

29일 호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같이 걸을까’에서는 순례길 트레킹 10일 차를 맞아 마무리를 준비하는 god의 모습이 그려진다.

god는 나날이 늘어나는 걷기 실력을 자랑하며 누적 거리 100km를 돌파했다. 어느덧 목적지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까지는 불과 30km 가량만 남겨둔 상황이다. 멤버들은 표지석에 적힌 남은 거리의 숫자가 줄어들수록 끝이 다가옴을 실감했다.

대장정의 끝이 보이자 god는 생각에 잠겼다고 한다. 데니는 걷기 첫날 목적지였던 오스피탈 데 오르비고에 힘겹게 도착했을 때를 떠올리며 “숙소로 가는 다리에서 9일 남았다, 어떡하지 고민하던 생각이 났다”고 말했다. 맏형 박준형은 “첫날은 막막했는데, 점점 적응되니까 이제 떠난다”며 “인생이란 그렇다”고 아쉬워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