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강다니엘 모델 아이웨어 브랜드 “팬미팅 응모권 판매사기 강경대응”

[텐아시아=우빈 기

워너원,강다니엘,기자간담회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이 모델로 활동 중인 아이웨어 브랜드 키싱하트가 27일 최근 온라인 상에 포착되고 있는 허위 불법 거래 행위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키싱하트에 따르면 해당 거래 내용은 오는 12 2일 진행되는 강다니엘 팬미팅에 대한 당첨권을 판매한다는 내용으로문제가 된 허위 당첨권을 판매한 계정은 기존의 티켓 판매를 대행한 계정이어서 팬들에게 더욱 혼란을 야기했다.

이에 키싱하트 측은 판매글이 올라온 지난 25~26일은 응모가 채 끝나지 않은 기간으로당첨자 추첨조차 이뤄지지 않은 시점이기에 당첨권 자체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주의를 당부했다당첨자 추첨 역시 외부업체 진행이 아닌프로그램을 통해 본사 마케팅팀이 진행하기 때문에 사전에 그 어떠한 당첨권도 없다고 못박았다.

키싱하트에서 확인한 결과 해당 계정들은 위와 같은 불법 행위를 하지 않았다고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으며현재 판매글 삭제 및 계정 변경키싱하트 계정 차단 등으로 책임을 회피하고 있는 상황이다.

키싱하트 관계자는 실제 피해자가 있었는지 여부는 법률대리인(법률사무소 고운)을 통해 밝혀낼 것이고 실제 피해자가 없다고 하더라고 업무방해죄사기죄명예 및 신용훼손죄의 민,형사 소송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기업 이미지에 막대한 피해를 끼치고 팬미팅 진행 과정에서 악질적인 행위로 팬들에게 혼선을 야기한 만큼 법적으로 강력하게 강경대응에 나설 것임을 시사했다.

정상적인 방법으로 제품을 구매응모하신 분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를 통해 당첨자를 발표할 예정이며공정한 발표를 위해 당첨자 개별 발표와 함께 공식 홈페이지에도 공개하겠다고 전했다.

끝으로 키싱하트는 불법적인 행위가 더는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주의를 기울일 것이며투명한 팬미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재차 입장을 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