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계룡선녀전’ 문채원 아들 목소리로 특별 출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드라마 ‘계룡선녀전’ 포스터(왼쪽), 배우 정유미. 사진제공=tvN, 매니지먼트 숲. 

배우 정유미가 27일 방송되는 tvN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에 목소리로 특별 출연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김선아, 에릭, 정상훈, 정경호가 각각 나비머리선충, 개구리 알렉스, 블로그남, 알로 환생한 선옥남(문채원, 고두심)의 아들 점돌이의 목소리로 출연했다.

‘계룡선녀전’ 측은 “이 캐릭터는 보자마자 정유미 씨가 하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흔쾌히 수락해줘서 감사하게 생각한다. 덕분에 재미있는 그림이 나온 것 같다. 정유미 씨가 언제 어디서 등장하게 될지 기다리는 즐거움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26일 방송된 ‘계룡선녀전’에서는 정이현(윤현민)이 선옥남을 찾아가 “환생과 상관없이 당신이 좋아지기 시작했다”고 고백하며 엔딩을 맞이했다. 이에 정이현이 선옥남을 두고 김금(서지훈 분)과 본격적인 삼각 로맨스를 펼치게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