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빌보드 “샤이니 키, ‘FACE’ 통해 스스로 새로운 면모를 보여줬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샤이니 키 첫 솔로 앨범 ‘페이스’ 이미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 키의 첫 정규 앨범 ‘페이스(FACE)’가 글로벌한 관심을 얻고 있다.

미국 유명 매체 빌보드는 26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K팝 스타 키가 샤이니 멤버로 활동한 지 10년이 됐다. 한국에서 유명한 가수, 배우, 예능인이기도 한 키는 첫 솔로 앨범 ‘FACE’을 통해 스스로 새로운 면모를 보여줬다”고 키의 솔로 데뷔와 첫 정규 앨범을 조명해 눈길을 끌었다.

빌보드는 타이틀곡 ‘센 척 안 해 (One of Those Nights)’에 대해 “크러쉬와의 듀엣이 돋보이는 이 곡은 도입부에 키의 감성적인 보컬에 리드미컬한 박수 소리, 부드러운 기타 스트링이 어우러져 있으며, 키는 두 번째 후렴구에서 가성처리 고음을 선사한다”고 소개했으며 “키는 곡 전체에 세련된 안무를 보여주며, 특히 비가 쏟아지는 예술적인 배경에서 안무의 절정을 선보인다”고 뮤직비디오도 주목했다.

또한 지난 26일 공개된 키의 첫 정규 앨범 ‘FACE’는 핀란드, 페루, 칠레,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일본, 싱가포르, 스리랑카, 이스라엘,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 전 세계 12개 지역 1위에 올라 글로벌 음악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더불어 오늘(27일) 오후 4시 네이버 V SMTOWN 채널을 통해 키의 브이로그 콘텐츠 ‘Key-log’(키-로그)가 공개되며, 타이틀 곡 ‘센 척 안 해 (One of Those Nights)’ 뮤직비디오 준비 및 촬영 현장을 만날 수 있어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