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베리, 데뷔 전 부터 美친 인기…수천 명 몰린 하이터치회

[텐아시아=우빈 기자]

신인 보이그룹 베리베리. / 사진제공=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에서 선보이는 신인 보이 그룹 베리베리(VERIVERY)가 데뷔 전 하이터치회를 개최했다.

베리베리는 정식 데뷔를 하기도 전에 일반적인 공식 계정이 아닌 멤버들이 직접 운영 소통하는 SNS 채널을 개설해 촬영 및 편집한 영상들을 수시로 업로드하며 친근하면서도 자연스러운 매력으로 ‘크리에이티브돌’로서 입소문을 탔다.

이에 소통형 아이돌로서 자리매김하며 급증하는 팔로워와 높아지는 관심에 따라 지난 17일과 18일 그리고 25일 총 3회에 걸쳐 ‘VERIVERY와 지금부터 하이터치해’라는 타이틀로 하이터치회를 개최했다. 하이터치회는 사전 신청자만 4000여 명에 이르는 특급 신인다운 인기를 보여줬다. 베리베리는 생애 처음으로 개최한 하이터치회에 모여준 팬들에게 일일이 눈 맞춤을 하며 감사 인사를 건네는 등 고마움을 표했다.

베리베리는 이번 하이터치회에서 프리 데뷔곡 ‘슈퍼 스페셜(Super Special)’을 시작으로 멤버 동헌, 호영, 민찬, 계현, 연호가 작사, 작곡한 자작곡 ‘사생활’을 선보이며 하이터치회 현장을 일순간 무대로 변모시키며 ‘크리에이티브돌’로서 잠재력을 과시했다. 당시 현장에 있던 수많은 팬들은 물론 지나가던 행인의 발걸음까지 붙잡으면서 현장이 열기로 가득했다는 후문.

데뷔 전 팬들과 뜨거운 만남을 성공적으로 마친 베리베리는 라틴어로 ‘진실’을 의미하는 ‘VERI(베리)’라는 단어에 영어로 ‘매우’ ‘정말’을 뜻하는 ‘VERY(베리)’가 더해져 탄생된 팀으로 다양한 무대를 통해 ‘정말 진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하이터치회에서는 트렌디함부터 카리스마까지 각양각색의 매력을 선보이며 눈부신 성장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