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러블리즈 정예인 “가장 애착가는 곡은 ‘백일몽’, 무한 반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러블리즈,정예인,쇼케이스

그룹 러블리즈 정예인이 26일 오후 4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다섯 번째 미니음반 ‘생츄어리(SANCTUARY)’의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러블리즈가 새 음반에서 가장 애착가는 곡을 꼽았다. 26일 오후 4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다섯 번째 미니음반 ‘생츄어리(SANCTUARY)’의 쇼케이스에서다.

러블리즈는 이번 음반에 타이틀곡 ‘찾아가세요’를 비롯해 ‘네버 엔딩(Never Ending)’ ‘라이크 유(Like U)’ ‘리와인드(Rewind)’ ‘레인(Rain)’ ‘백일몽’ ‘꽃점’ ‘등 7곡을 담았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 공개한다.

‘찾아가세요’는 스윗튠(SWEETUNE)이 작사하고, 스페이스카우보이와 1988이 작곡한 노래다. 중독성 강한 후렴구와 러블리즈만의 독특한 감성이 특징이다.

정예인은 “타이틀곡도 좋지만 6번 트랙에 담긴 ‘백일몽’을 가장 좋아한다”며 “‘걸크러시’ 느낌이 나는데, 우리 목소리와 잘 어울린다”고 소개했다. 이어 “꿈에서 깨면 큰일 날 것 같은 느낌도 들어서 반복해서 듣게 된다”고 덧붙였다.

지수는 “인트로곡인 ‘네버 엔딩’을 좋아한다. 데뷔 때를 연상하게 만드는 멜로디가 러블리즈의 성장기를 보여주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진은 “워낙 발라드 장르를 좋아해서 ‘레인’이 애착이 간다. 잔잔해서 밤에 듣기 좋을 것”이라고 추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