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꼬, 내년 2월 7일 군입대 확정…그레이와 2년만 협업곡 발표

[텐아시아=우빈 기자]

래퍼 로코, / 사진제공=AOMG

래퍼 로꼬가 군입대 전 그레이와 함께 새 싱글을 깜짝 발표한다.

26일 소속사 AOMG는 “의무경찰로 군입대를 확정한 로꼬가 2019년 2월 7일 논산 훈련소에 입소한다”며 “이에 앞서 오는 28일 오후 6시 그레이와 손잡고 새 디지털 싱글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로꼬가 입대 전 발표하는 이번 신보는 프로듀서 그레이(GRAY)와 함께 작업했으며, 지난 2016년 발표한 ‘GOOD’ 이후 약 2년 만의 호흡이라는 점에서 더욱 기대를 모은다.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잠시 팬들 곁을 떠나게 된 로꼬는 이번 신곡 발매를 신호탄으로 입대 전까지 각종 공연 및 음악 활동을 활발하게 이어갈 예정이다.

다양한 아티스트 및 프로듀서와의 음악 작업뿐만 아니라 각종 방송을 섭렵하며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로꼬는 ‘감아’, ‘주지마’, ‘시간이 들겠지’ 등 발표하는 곡들마다 음원 차트 1위를 휩쓸며 가요계 대표 음원 강자로 군림하고 있다.

한편 로꼬, 그레이 두 사람이 함께 선보이는 신곡은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