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김지훈 “첫 시사 프로그램, 보편 가치 말하고 싶어”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지훈/사진=텐아시아DB

MBC 2부작 시사교양 파일럿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의 MC를 맡은 배우 김지훈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26일 오후 서울 상암동 M라운지에서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김지훈은 배우로서 시사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것에 관한 부담이 없냐는 질문에 “걱정도 많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내 의사와는 상관없이 프로그램을 하다보면, 방송의 의견이 나의 의견이라고 생각될 수 있기 때문”이라며 “여태까지 사람들이 내가 정치적인 발언을 해왔다고 사람들이 생각할 수 있지만, 직접적으로 발언을 한 적은 없다. 좌우의 발언 보다는 내가 생각하는 최선의 옳은 일과 정의, 보편적인 가치에 대해 말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또 “내가 뉴스를 추적하는 과정과 제작에 참여하지는 못한다. 최종 대본이 나왔을 때 시청자의 입장에서 이 의견이 편향적이지 않을까에 관해서 의견을 이야기하며 조율하고 있다”며 “프로그램이 진실을 탐구하고, 가짜 뉴스의 진실을 밝히는 길을 갈 수 있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는 진실을 추적하는 ‘서처K’가 인터넷을 통해 범람하는 가짜 뉴스의 실체를 파헤쳐 가는 프로그램이다. 배우 김지훈이 1인 MC 이자 ‘서처K’를 맡는다.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는 26일과 오는 27일 이틀에 걸쳐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