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2018 MAMA’ 호스트 확정…2년 연속 日 출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보검/사진제공=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아시아 최고의 음악 축제 ‘2018 MAMA(Mnet Asian Music Awards)’에 배우 박보검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지난해 일본 MAMA에서 안정적인 말솜씨와 차분한 진행을 선보였던 박보검은 이번 ‘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에서도 호스트를 맡아 무대에 오른다.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과 ‘구르미 그린 달빛’으로 ‘국민 남친’ 반열에 오른 박보검은 2년 여만에 tvN 드라마 ‘남자친구’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남다른 비주얼과 연기력으로 작품마다 호평을 받았던 박보검이 이번 드라마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모아진다.

또한 드라마 OST 등에도 참여했던 박보검은 지난 10월 발표한 리메이크곡 ‘별 보러 가자’로 일본 아이튠즈 케이팝 차트 1위를 기록했다.

‘2018 MAMA’는 오는 12월 10일 한국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를 시작으로, 12월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Saitama Super Arena), 12월 14일 홍콩 AWE(AsiaWorld-ExpoArena, 아시아월드엑스포 아레나)로 이어지며 전 세계 음악 팬들을 찾아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