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각, 1년 만에 컴백…”신곡 제목은 ‘흔한 이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허각 신곡 ‘흔한 이별’ 재킷. / 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가수 허각이 갑상선암 투병 후 1년 만에 가요계에 복귀한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26일 허각 공식 팬카페와 SNS에 새 디지털 싱글 ‘흔한 이별’의 예고 사진을 올려 이목을 끌었다.

바닥에 떨어져 깨진 팔찌를 배경으로 ‘흔한 이별’과 ‘2018.11.28 18:00’라는 문구가 담겨있다.

오는 28일 발매 예정인 허각의 신곡 ‘흔한 이별’은 작곡가 룩원(LOOGONE)이 만든 곡으로, 애절한 이별 감성을 담담하게 털어놓는 ‘허각표 발라드’이다.

허각은 지난 2월 팬들을 위해 투병 전 녹음한 ‘마지막으로 안아도 될까’를 내놨지만 방송이나 공연 등 별다른 활동을 펼치지 않았다. 이번 신곡으로는 오랜만에 무대 위에 오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