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조빈, ‘코빅’ 입성…박나래와 ‘특급 의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마루기획, tvN ‘코미디 빅리그’ 방송화면 캡처

그룹 노라조 조빈이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tvN ‘코미디 빅리그'(이하 ‘코빅’)의 ‘2018 장희빈’ 코너에 특별 출연했다.

조빈은 이날 신곡 ‘사이다’의 무대 의상과 헤어 스타일로 무대에 올랐다. 그는 단숨에 주목받으며 “‘사이다’를 다시 한 번 홍보하기 위해 나왔다”고 말했다.

장희빈 역의 박나래는 “여기서 홍보해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조빈에게 사약을 내렸고, 조빈은 품에서 카레와 고등어를 꺼내며 노라조의 히트곡 ‘카레’와 ‘고등어’ 춤까지 보여주며 관객들을 웃게 만들었다.

앞서 조빈은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박나래와 인연을 맺었다. 당시 조빈은 박나래와 ‘닮은꼴’로 이목을 끌었고, ‘코빅’에도 흔쾌히 출연하며 의리를 보여줬다.

조빈의 소속사 마루기획은 26일 ‘코빅’ 녹화 당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조빈을 비롯해 박나래와 문세윤 등 호흡을 맞춘 코미디언들이 개성 넘치는 표정을 짓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