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식당’ 현진영, ‘서울역 노숙자’ 된 사연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현진영. 사진제공=UMAX

오는 27일 방송되는 UHD전용 채널 UMAX(유맥스)의 새 예능 ‘청춘식당’에 힙합 가수 현진영이 등장한다.

‘90년대 청춘 스타들과 함께 하는 콘서트 식당’이라는 콘셉트를 지닌 ‘청춘식당’은 한 시대를 풍미한 왕년의 가수들이 손님으로 찾아오는 콘셉트의 토크소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 현진영은 ‘흐린 기억 속의 그대’의 시그니처 안무를 그대로 재현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현진영은 명곡에 얽힌 비하인드를 직접 밝힌다. ‘화장실에서 탄생한 명곡’과 ‘서울역 노숙자’가 된 사연은 벌써부터 호기심을 자극한다.

‘청춘식당: 그때 그 메뉴’는 27일 오후 11시에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