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미, “건드리지 않으면 나도 요조숙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5일 방영된 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25일 방송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배우 김수미가 “건드리지 않으면 나도 요조숙녀”라고 말했다.

김수미는 이어 “(평소에는 나도) 음악 듣고 책 보고 시집 보고 한다”며 “(그러니) 건드리지 말라고”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양세형이 김수미를 건드리는 장난을 치자, 김수미는 “조심하세요”라고 우아하게 말해 다시 한 번 웃음을 안겼다.

김수미는 이어 각 멤버들에게 어머니의 취향을 알아보는 ‘효자 퀴즈’를 냈다. 김수미는 “나도 너희보다 나이 많은 아들이 있다. 그런데 너희들이 과연 엄마를 얼마나 알까”라고 말하며 현실 효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