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위의 반격”…‘언더나인틴’ 김시현, 부상 투혼에 ‘파트 획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언더나인틴’ 김시현/사진제공=MBC ‘언더나인틴’ 캡처

MBC ‘언더나인틴’의 김시현이 조금씩 성장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24일 오후 방송된 ‘언더나인틴’에선 퍼포먼스 파트 주제곡 ‘We are Young’(위 아 영) 무대와 준비 과정이 그려졌다.

퍼포먼스 파트 김시현은 “(순위 결정전 결과로 인해) 파트가 없다보니 어떻게 해야 될까 고민했다. 나한테 실망을 했고 확신이 없어서 기가 죽은 건 사실”이라고 착잡한 심경을 드러냈다. 앞서 김시현은 순위 결정전 당시 디렉터로부터 쓴소리를 듣는 가하면, 19위를 기록해 주제곡 속 파트를 받지 못했다. 게다가 칼군무의 연속인 퍼포먼스 파트 주제곡 안무를 따라가지 못하는 위기에도 빠졌다.

김시현은 숙소에서도 연습을 멈추지 않았고 “내가 퍼포먼스 파트에서 제일 부족하다고 생각하고 있다. 파트의 민폐일까 봐 열심히 하고 있다”고 각오를 다졌다. 하지만 김시현은 무리한 탓에 근육통이 생겨 연습을 계속하지 못하게 됐다. 결국 연습을 중단하게 됐지만 김시현은 “꼭 따라가겠다. 최선을 다해서 (무대를) 해내고 싶다”고 다짐했다.

부상 투혼 속 김시현은 저지먼트 데이를 통해 모든 파트에 도전해 파트를 얻게 됐다. 김시현은 “새벽까지 노력한 결과가 있어서 다행”이라고 미소를 지었다. 현재 공개된 순위에 따르면 김시현은 퍼포먼스 파트 2위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