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해진 오늘(24일) 부친상…슬픔 속에 빈소 지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유해진. /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배우 유해진이 부친상을 당했다.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에 따르면 유해진이 오늘(24일) 부친상을 당했다. 유해진은 슬픔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부친의 빈소는 청주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6일 오전 9시 진행될 예정이다.

유해진은 최근 개봉한 영화 ‘완벽한 타인’에 출연했다. 내년에는 영화 ‘전투’와 ‘말모이’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