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옷 다른(?) 느낌”…‘전참시’ 이승윤X매니저, 폭소만발 ‘핫핑크’ 의상 체인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전참시’ 이승윤과 매니저/사진제공= MBC ‘전참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승윤이 훈남 매니저와 의상을 바꿔 입었다. 매니저의 옷을 입은 이승윤은 같은 옷 다른(?) 느낌으로 예상치 못한 평가를 받아 크게 당황했다,

24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30회에서는 같은 옷 다른(?) 느낌을 자아내는 이승윤과 훈남 매니저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승윤이 매의 눈으로 훈남 매니저의 ‘핫핑크’ 아우터를 스캔하고 있는 것에 이어 급기야 매니저와 아우터를 바꿔 입고 있는 모습으로 포착됐다. 매니저의 옷을 입게 된 그는 “느낌이 약간 새로워!”라며 얼굴 가득 만족한 미소를 띄웠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 속 이승윤은 크게 당황한 표정을 짓고 있다. 매니저의 ‘핫핑크’ 아우터를 입은 것에 대해 뜻밖의 말을 듣게 돼 멘붕에 빠진 것. 이에 과연 그를 당황하게 만든 말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훈남 매니저는 소비 욕구를 자극하는 수준급 디스플레이 실력을 공개했다. 이를 본 이승윤은 “꼭 사야 할 것 같다”고 감탄했다.

훈남 매니저의 ‘핫핑크’ 아우터를 입고 당황한 이승윤의 모습은 24일 오후 11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