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9회 청룡영화상] ‘안시성’ 남주혁, 신인남우상 수상 “좋은 상으로 보답 받아 영광”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남주혁/사진=’제39회 청룡영화상’ 생중계 영상 캡처

배우 남주혁이 제39회 청룡영화상에서 영화 ‘안시성’으로 신인남우상을 수상하며 뜻깊은 소감을 밝혔다.

23일 오후 서울 회기동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제39회 청룡영화상이 열렸다. 배우 김혜수와 유연석의 사회로 시상식이 진행됐다.

트로피를 건네 받은 남주혁은 “많이 떨린다. 처음에 ‘안시성’에 들어갔을 때 좋은 선배님, 스태프들에게 폐 끼치지 말고 주어진 역에 최선을 다해야겠다고 다짐하고 노력했다. 그랬는데 좋은 상까지 주셔서 감사드린다. 신인상을 받은 만큼 더 노력하고 항상 고민하고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이 항상 계획대로 살 수는 없지만 계획하고 꿈꾸고 노력했던 일들을 이렇게 좋은 상으로 보답 받게 돼 영광이다”고 감격스러워했다.

제39회 청룡영화상 후보자(작)는 지난해 10월 12일부터 올해 10월 11일까지 개봉한 183편의 한국영화를 대상으로 영화 관계자(영화제작사, 감독, 평론가, 한국영화기자협회 회원) 설문조사와 네티즌 투표를 통해 공정하게 선정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