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영자, 매니저 선곡에 ‘폭풍 눈물’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의 이영자가 매니저의 선곡에 폭풍 눈물을 흘린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30회에서는 군부대 강연을 위해 떠나는 이영자와 매니저의 모습이 공개된다.

앞서 회심의 선곡 센스로 이영자를 즐겁게 만들었던 매니저. 그는 지난 주 방송에서 이번 스케줄을 위해서도 3곡을 미리 준비했다고 밝혔다. 과연 그가 준비한 선곡은 무엇일까.

이와 함께 ‘DJ송팀장’의 선곡을 들은 이영자의 폭풍 리액션이 포착됐다. 이영자는 곡에 심취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그는 “왜 내가 눈물이 나냐~”며 눈물을 훔쳤다고 한다.

이영자가 흐르는 눈물을 참기 위해 자신만의 ‘상비약’을 먹고 있는 모습도 공개됐다. 매니저는 이영자의 ‘상비약’에 대한 약효(?)도 인증했다고 한다. 이영자의 눈물을 멈추게 한 ‘상비약’의 정체에도관심이 모아진다.

매니저는 또 과거 군 생활 당시 큰 도움을 받았던 은인과 남다른 인연을 공개해 이영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고 한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